LG전자, 일본 스마트폰시장 재도전… '듀얼 스크린' 통할까

 
 
기사공유
LG전자가 8일 일본에 듀얼스크린 5G 스마트폰 G8X(V50S)를 출시했다고 밝혔다./사진=LG전자
LG전자가 LG G8X 씽큐(V50S 씽큐)와 듀얼 스크린을 앞세워 일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을 공략한다.

LG전자는 8일 이통사 소프트뱅크를 통해 G8X를 일본에 출시했다고 밝혔다. G8X는 소프트뱅크 매장, 전자제품 양판점 등 일본 주요 도시에 위치한 5000여개 매장에서 판매된다.

LG전자가 일본에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출시한 것은 지난해 1월 이후 1년여만이다. LG전자는 G8X가 일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 재진입의 교두보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는 입장이다.

LG전자는 출시에 앞서 지난달 현지 매체를 초청해 제품 설명회를 가졌다. 현지 언론은 LG G8X 듀얼 스크린 기능 등 높은 실용성과 가성비를 호평했다. 내년 일본이 본격적인 5G 서비스 상용화를 앞둬 기대를 높이는 대목이다.

최근 들어 스마트폰 사용자들의 콘텐츠 소비가 멀티태스킹을 기반으로 고도화되고 있다. 콘텐츠 사업자들도 이에 맞춘 서비스를 지속 개발하고 있다.

소프트뱅크가 출시한 농구경기 생중계 앱 '바스켓 라이브'는 고객들에게 다양한 각도에서 촬영한 경기 영상을 제공한다. 또 사용자가 중계방송을 보는 동시에 선수들의 개인성적을 비교할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한다. 올 초 국내 이동통신사가 선보인 프로야구 생중계 서비스와 유사하다.

화면 두 개를 동시에 활용하는 LG 듀얼 스크린은 멀티태스킹에 최적화된 액세서리다. 한 화면에서 중계영상을 보면서 다른 화면에서 선수 정보를 검색해 비교하거나, 메신저로 친구와 연락을 주고받을 수 있다. 서로 다른 각도에서 촬영한 영상을 두 화면에 각각 띄워놓고 보는 것도 가능하다.

LG전자 관계자는 "일본 주요 이동통신사들과 내년 초 5G 프리미엄 스마트폰 공급을 위해 지속 협력하고 있다"며 "5G를 계기로 향후 일본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서 영향력을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라고 말했다.
 

이남의 namy85@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7.49하락 30.0418:01 08/14
  • 코스닥 : 835.03하락 19.7418:01 08/14
  • 원달러 : 1184.60상승 1.318:01 08/14
  • 두바이유 : 44.96하락 0.4718:01 08/14
  • 금 : 44.18상승 0.5518:01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