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글로비스, 지역아동센터에 크리스마스 선물 300개 전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현대글로비스 임직원들이 지난 6일 서울 구로구 ‘함께하는 한숲 영문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아이들에게 선물을 전달하고 함께 크리스마스 트리를 만들고 있다. /사진=현대글로비스
현대글로비스 임직원들이 지난 6일 서울 구로구 ‘함께하는 한숲 영문지역아동센터’를 찾아 아이들에게 선물을 전달하고 함께 크리스마스 트리를 만들고 있다. /사진=현대글로비스
현대글로비스가 연말을 맞아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어린이 300명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전달하고 따뜻한 사랑을 실천했다고 9일 밝혔다.

현대글로비스 임직원들은 지난 6일 서울  구로구 ‘함께하는 한숲 영문지역아동센터’에서 크리스마스 선물을 제작해 아이들에게 전달하고 크리스마스 트리를 만드는 사회공헌활동을 펼쳤다.

이번 행사는 비영리 사단법인 ‘함께하는 한숲’과 함께했다. 뜻깊은 자리에 참석한 현대글로비스 임직원 30여명과 대학생 홍보대사 영글로비스는 지역아동센터에 모여 아이들에게 전달할 물품을 꾸려 선물상자를 마련했다.

선물세트는 학업에 필요한 연필, 공책 등의 학용품과 장갑, 무릎담요 등의 방한용품으로 구성됐다. 현대글로비스 임직원들은 산타모자를 쓰고 일일 산타클로스가 돼 아이들에게 크리스마스 선물을 주며 온정을 나눴다. 크리스마스 트리도 함께 만들어 따뜻한 추억을 선물했다.

현대글로비스는 올해 ‘We Deliver H.O.P.E.’라는 슬로건을 사회공헌 목표로 내걸고 다양한 활동을 진행했다. H.O.P.E는 Happiness(행복), Opportunity(기회), Prevention(예방), Education(교육)의 머리글자를 딴 합성어다.

올해 현대글로비스는 홀로 어르신들을 위한 ‘명절음식 나누기’, 지역사회 아동들과 ‘사랑의 케이크 만들기’, 자매결연 농촌 마을의 일손을 돕는 ‘1사1촌 봉사’ 등을 실천했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우리 사회에 온기가 도는 데 작게나마 힘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이웃들과 나눔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12.36상승 3.43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