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곡가 박성훈, 최고가수로 '주현미' 꼽은 이유는?

 
 
기사공유
/사진=KBS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작곡가 박성훈이 가수 주현미를 '최고'로 꼽았다.

9일 방송된 KBS 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의 '명불허전' 코너에는 명곡 제조기들인 작곡가 박성훈을 비롯해 정경천, 박현우, 이호섭, 김도일, 작사가 이건우가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성훈은 '내 노래에 딱 어울리는 여가수는'이라는 질문에 주저없이 주현미를 선택했다. 그는 "현역 가수 중 주현미씨가 가장 잘한다"라며 "전천후 가수다"라고 극찬했다.

이어 "빠른 노래, 느린 노래를 다 소화할 수 있고, 자신의 색깔도 있다"라며 "아직까지 주현미씨처럼 자신의 색깔이 나오는 가수가 없다"라고 말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