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쿠, 누적 계정수 237만개 확보… 업계 2위 등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쿠쿠
/사진=쿠쿠
쿠쿠의 렌털 사업이 성장가도를 달리며 선전하고 있다.

쿠쿠는 11월 기준 국내외 렌털 누적계정이 국내 156만개, 해외 81만개 등 237만개를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국내외 전체 누적 계정수 기준 렌털 업계 2위의 실적이다.

쿠쿠는 ‘구독경제’라는 새로운 흐름에 발맞춰 기존 렌털 제품의 라인업을 다양화한데 이어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신제품 론칭 등 품목을 확대해 시장 점유율을 높인 것이 렌털 사업의 고성장세 지속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2010년 렌털 사업에 진출한 쿠쿠는 정수기를 필두로 공기청정기, 제습기, 비데, 매트리스, 안마의자, 의류건조기에 이어 펫 드라이룸과 전기레인지까지 품목을 넓혀 나가며 생활가전 전반을 아우르는 렌털 업계 리딩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전체 렌털 계정의 가장 강세는 직수정수기로 쿠쿠 렌털 사업의 성장을 견인 중이다. 특히 쿠쿠의 대표 제품 ‘인앤아웃 직수 정수기’는 출시 이후 월평균 약 33%의 판매량이 증가하는 등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직수정수기 외 다양한 렌털 품목들의 괄목할 만한 성장도 눈에 띈다. 전년 동기 대비 올해 11월 팔로모 매트리스 계정수는 64%, 의류건조기는 72% 증가해 렌털 계정수 확대에 기여했다.

비데, 공기청정기, 전기레인지의 11월 누적 계정수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46%, 44%, 35% 증가해 각 품목별로 고른 상승세를 보였다.

해외에서는 2015년 9월 말레이시아 법인 론칭 이후 해외 렌털 사업의 호실적을 이어오고 있는 가운데 11월 기준 말레이시아를 포함, 해외 누적 계정 81만을 달성했다. 올 3분기 말레이시아 법인의 매출은 작년 동기간 대비 138% 증가해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

쿠쿠 관계자는 “올해 마지막까지 렌털 사업에서의 좋은 성과를 유지하며 잘 마무리하고 2020년에도 국내외 시장을 대표하는 렌털 강자로 입지를 단단히 다질 것”이라고 전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3.20하락 4.0214:18 05/26
  • 코스닥 : 874.05상승 1.3614:18 05/26
  • 원달러 : 1268.70상승 4.114:18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4:18 05/26
  • 금 : 1846.30하락 19.114:18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