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찌-텐센트, 디지털 전략 관련 공동 사업 파트너십 체결… "디지털 혁신 촉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가 인터넷 기업 텐센트(Tencent)와 디지털 전략 관련 공동 사업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구찌(Gucci)
© 구찌(Gucci)

이번 파트너십은 사물인터넷, 인공지능, 데이터 과학, 스마트 유통, 콘텐츠 생성, 디지털 사고적 리더십(Digital Thought Leadership) 등을 아우르는 디지털 전략의 혁신과 리더십을 촉구하기 위해 이루어졌다.

구찌 회장 겸 CEO 마르코 비자리(Marco Bizzarri)는 “디지털 환경은 브랜드 커뮤니티와 좀 더 깊고, 개별적이며, 맞춤화 된 참여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신흥 기술과 현존하는 기술이 공존하며 점차 복잡해지고 있다”며, “이번 공동 사업 파트너십은 이러한 잠재력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는 조건을 만들기 위해 성사됐다”고 전했다.

텐센트 회장 마틴 라우(Martin Lau)는 “텐센트는 산업 발전을 지원하고, 소비자들을 위한 최고의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기술 혁신을 추진하는 데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며, “구찌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구찌의 패션 감각과 현대적인 예술 감각을 중국 소비자들에게 전하면서 구찌 커뮤니티를 위한 특별한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협업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파트너십의 첫 행보는 텐센트가 럭셔리 브랜드와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네이티브 콘텐츠 프로젝트이다. ‘구찌 인스퍼레이션 맵(Gucci Inspiration Map)’이라고 불리는 이 프로젝트는 총 4부작으로 구성된 공동 제작 단편 영화 시리즈이다.

이 단편 영화 시리즈에는 중국 유명인과 글로벌 아티스트들이 짝을 이뤄 출연한다. 크리스 리(Chris Lee)는 안젤리카 도서관(Biblioteca Angelica) 커뮤니케이션 및 홍보 총괄의 피아메타 테를리지(Fiammetta Terlizzi), 카시아넬리 고서점(Antica Libreria Cascianelli) 공동소유자이며 골동품 전문가이자 아트 디렉터인 발렌티나 라 로카(Valentina La Rocca)와 함께, 중국 축구선수 우 레이(Wu Lei)는 곤충 사육업자 아드리안 코자키비치(Adrian Kozakiewicz)와, 중국 영화배우 니니(Ni Ni)는 벌링턴 백작 부인 레이디 로라 벌링턴(Lady Laura Burlington)와 출연했다. 마지막 편에는 라이 관린(Lai Guanlin), 송 얀페이(Song Yanfei), 왕 유에이(Wang Yueyi), 양 차유(Yang Chaoyue), 저우 전난(Zhou Zhennan) 등 다섯 명의 Z세대 가수 및 여배우가 함께 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7.07상승 24.6214:03 05/27
  • 코스닥 : 874.09상승 2.6614:03 05/27
  • 원달러 : 1254.10하락 12.914:03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4:03 05/27
  • 금 : 1847.60상승 1.314:03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