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건설, 원격 드론관제시스템 구축… 국내 건설사 최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우건설 기술연구원에서 드론관제시스템을 운영하는 모습.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 기술연구원에서 드론관제시스템을 운영하는 모습. /사진=대우건설
대우건설은 건설 산업용 원격 드론관제시스템(DW-CDS)을 국내 건설사 최초로 구축하는 데 성공했다고 9일 밝혔다.

‘DW-CDS’(Daewoo Construction Drone Surveillance)는 전용 애플리케이션과 프로그램을 통해 관제센터에서 종합관제와 드론원격제어를 수행하는 것으로 4세대(G)·5G 통신망을 이용해 자체 개발한 영상관제플랫폼인 CDS.Live로 영상을 전송해 최대 256개의 현장을 동시에 모니터링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대우건설은 DW-CDS를 통해 건설현장의 공사진행 현황과 안전위험 요소를 원격지에서도 확인가능하도록 구축했다. 또 사람이 접근하기 어려운 시설물의 안전점검, 건설자재 및 안전 시설물 확인 등에 효과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특히 이 시스템은 드론의 모든 비행정보 이력을 기록, 관리하는 블랙박스 역할을 해 위험상황 발생시 원인규명에도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현재 DW-CDS는 대우건설의 9개 국내현장, 2개 해외현장에 시범적용 중이며 2020년까지 전 현장으로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며 “관제센터에서 현장의 모든 드론을 제어하고 통합 관제함으로써 원격관리 시대의 새로운 장을 열어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12상승 20.909:56 05/26
  • 코스닥 : 884.32상승 11.6309:56 05/26
  • 원달러 : 1264.50하락 0.109:56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09:56 05/26
  • 금 : 1846.30하락 19.109:56 05/26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 [머니S포토]'오차범위 내 접전' 속 열린 이재명·윤형선 방송토론회
  • [머니S포토]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의견 나누는 '김규현'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첫 차별금지 공청회…국민의힘 전원 불참
  • [머니S포토] 이창용 한은 총재, 취임 이후 '첫' 금통위 주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