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영 "민생 더 이상 유보 안 돼… 예산안부터 처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 /사진=임한별 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우리 국민의 삶이, 민생이 더 이상 유보돼서는 안 되니까 예산안부터 처리하겠다"며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4+1(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에서 논의된 내년도 정부 예산안 수정안의 본회의 처리 방침을 언급했다.

이 원내대표는 10일 저녁 본회의 속개 직전 열린 의원총회가 끝난 뒤 취재진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이 원내대표는 한국당의 지연 작전에 대해 "나름대로 대비했다"며 다른 민생법안도 본회의에서 처리하는 것이냐는 질문에는 "우선 예산안 처리로 집중한다"고 답했다.

한국당이 날치기 처리라고 주장하는 데 대해서는 "법대로 처리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날 오후부터 민주당 이인영·자유한국당 심재철·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로 3당 원내대표 회동을 갖고 예산안 막판 협상을 벌였지만 최종 결론을 내리지 못했다.

한국당과 더 이상 협상 여지가 없다고 판단한 민주당은 이날 본회의에 4+1 수정안을 올려 처리하겠다는 방침이다.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기자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78.79상승 6.0918:03 09/25
  • 코스닥 : 808.28상승 1.3318:03 09/25
  • 원달러 : 1172.30하락 0.418:03 09/25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8:03 09/25
  • 금 : 41.98상승 0.7718:03 09/2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