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 월영, 4298가구 대단지 '마린애시앙' 분양한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경남 창원시 마산합포구 월영동에 총 4298가구의 후분양 아파트 ‘마린애시앙’이 분양된다.

창원월영 마린애시앙은 준공 후 분양하는 후분양 아파트로 분양을 원하면 직접 집안과 밖을 확인할 수 있다. 정부는 선분양 아파트의 품질 저하나 하자 분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후분양 아파트를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지하 1층, 지상 23~31층 38개동으로 구성돼 전용면적 84㎡ 3116가구, 124㎡ 584가구, 149㎡ 598가구 등 총 4298가구 규모다.

오는 23일 특별공급을 시작해 24일 1순위, 26일 2순위 청약에 돌입한다. 내년 1월2일 당첨자를 발표하며 같은 달 13~15일 3일간 계약을 체결한다. 선착순 계약은 16일부터다.

가장 큰 장점은 합리적 가격이다. 3.3㎡당 800만~860만원으로 책정돼 내집 마련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다. 분양가 절반만 납부해도 입주해 생활이 가능하며 나머지는 2년 분할납부가 가능하다. 또는 선납 시 4% 할인 혜택이 주어진다.
/사진제공=부영그룹
/사진제공=부영그룹

단지 중앙에는 대형 광장이 들어서 조깅이나 산책 등이 가능할 전망이다.

단지 내 부용초교와 병설유치원이 들어설 예정이고 단지 앞에 해운중이 있어 학부모들의 자녀 통학 걱정을 덜어줄 전망이다. 마산가포고, 경남대도 인근에 있다.

교통여건은 예월로와 청량산터널, 현동교차로, 마창대교 등을 통해 주변지역으로 접근성이 뛰어나다.

창원 부동산시장은 그동안 공급과잉과 미분양 등으로 몸살을 앓았지만 앞으로 상승 전환이 기대된다.

표윤신 부영그룹 홍보실 대리는 "정부가 부산의 조정대상지역 지정을 해제하면서 실수요뿐 아니라 투자자 문의가 증가했다"며 "부울경(부산·울산·경남) 부동산에 호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2팀 김노향 기자입니다. 부동산·건설과 관련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63.88상승 23.0915:30 06/22
  • 코스닥 : 1011.56상승 0.5715:30 06/22
  • 원달러 : 1131.90하락 2.815:30 06/22
  • 두바이유 : 74.90상승 1.3915:30 06/22
  • 금 : 71.79상승 0.8115:30 06/22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 [머니S포토] 국회 행안위 주재하는 서영교 위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전 국무총리 초청 왁자지껄 토론회
  • [머니S포토] 국내외 아우르는  이재명 지지 '공명포럼' 발족
  • [머니S포토] 국회 대정부 질문 생각에 잠긴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