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정세균 국무총리 유력설’ 테마주 강세… 수산중공업 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세균 전 국회의장. /사진=뉴스1 DB

정세균 전 국회의장의 국무총리 유력설에 관련 테마주가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12일 오전 9시39분 현재 수산중공업 전 거래일 대비 165원(10.06%) 오른 1805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외에 정세균 전 의장 테마주로 묶인 AP위성(1.56%), 대한약품(1.13%) 등이 강세다.

정석현 수산중공업 회장은 정 전 의장과 압해 정씨 종친인 것으로 알려졌으며 류장수 AP위성대표는 전국검정공시 총동문회장으로 정 전 의장이 2015년 자랑스러운 검우인(전국검정공시)에 지정되며 테마주로 묶였다. 대한약품 경우에는 이동일 사내이사와 정 전 의장의 전주신흥고 동문설이 제기됐다.

이날 한 매체에 따르면 이낙연 국무총리 후임으로 떠오른 정세균 전 국회의장이 최근 청와대에 검증동의서를 제출한 것으로 전해졌다. 정치권에서는 정 전 의장이 사실상 총리지명을 받아들인 것으로 풀이되며 이번주 총리 인선이 발표될 것이라는 관측이 제기됐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