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4인가구 기준 변해… 1인가구 대책 만들라"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13일 청와대에서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게 '2020년 경제 정책 방향'을 보고받고 "1인 가구를 위한 정책 종합패키지를 만들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1인 가구의 급속한 증가로 주거정책·사회복지정책 등 기존 4인 가구 기준이었던 정책 변화가 필요한 게 아닌가"라며 이같이 말했다고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최근 1인 가구의 비중이 급격히 늘어나는 등 인구구조가 변화하는 것에 발맞춰 정부의 정책도 유연하게 대응해야 한다고 주문한 셈이다.

특히 1인 가구의 경우 경제적으로 열악한 환경에 처하는 사례가 많다는 점에서 문 대통령은 이들에 대한 '맞춤형 정책'의 필요성을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고 대변인은 이날 보고에서 "홍 부총리가 최근의 경제 상황과 내년도 경제 여건을 진단하고 2020년 경제 정책 방향의 주요 과제 및 경제 전망에 대해 보고했고, 이후 투자 활성화, 벤처창업생태계 강화, 국내 소비·관광을 통한 내수 진작 등 경제 전반에 대한 보고와 참석자들의 의견 개진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부동산 관련 보고나 대통령의 언급이 있었느냐'는 질문에 "부동산 정책의 경우에는 굉장히 세심하게 잘 살펴보고 있는 것이어서 이 자리에서는 논의되지 않았다"면서 "전반적인 경제 상황과 경제 여건들, 앞으로의 방향 등을 총체적으로 보는 자리였다"고 말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01.88상승 18.2715:32 07/15
  • 코스닥 : 781.29상승 2.915:32 07/15
  • 원달러 : 1200.50하락 5.215:32 07/15
  • 두바이유 : 42.90상승 0.1815:32 07/15
  • 금 : 42.78하락 0.615:32 07/1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