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 불륜, 극복 못했나… 콜린 퍼스 22년만에 이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로이터
배우 콜린 퍼스가 결혼 22년 만에 이혼을 선택했다. 콜린 퍼스는 성명을 통해 이혼을 발표했다.

지난 13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지 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콜린 퍼스는 이탈리아 영화제작자 리비아 지우지올리와 결혼 22년 만에 결별했다.

콜린 퍼스와 리비아 지우지올리 측은 공동 성명을 통해 "두 사람은 헤어졌다. 그들은 친밀한 우정을 유지하고 자녀들에 대한 사랑으로 함께한다. 사생활이 지켜지길 바라며 더 이상의 언급은 없을 것"이라고 전했다.

두사람은 1997년 결혼했고 슬하에 두 아들을 뒀다. 부부 관계에 이상이 생겼다는 사실이 알려진 것은 지난해 초다. 리비아 지우지올리가 과거 콜린 퍼스와 별거한 동안 옛 친구 브랜카시아와 불륜 관계였다고 고백해 파문을 일으킨 것. 

콜린 퍼스와 리비아가 재결합한 후 브랜카시아가 부부에게 협박성 이메일을 보냈고 리비아가 브랜카시아를 스토킹 혐의로 고소하며 이같은 사연이 세간에 알려졌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29%
  • 71%
  • 코스피 : 2332.59하락 56.818:01 09/22
  • 코스닥 : 842.72하락 24.2718:01 09/22
  • 원달러 : 1165.00상승 718:01 09/22
  • 두바이유 : 41.44하락 1.7118:01 09/22
  • 금 : 41.63하락 1.3918:01 09/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