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불시착·간택 첫방 쾌조의 출발… 신선한 소재에 시청자 관심↑

 
 
기사공유
사랑의 불시착. /사진=tvN

주말드라마 tvN '사랑의 불시착'과 TV조선의 '간택'이 14일 밤 첫 방송됐다. 사랑의 불시착은 동시간대 시청률 1위, 간택은 전작 최고 시청률보다 높은 수치를 기록하며 상쾌한 출발을 알렸다.

지난 14일 밤 9시 첫 방송된 tvN 주말극 사랑의 불시착은 케이블과 IPTV, 위성 등을 통합한 유료플랫폼에서 가구 평균 6.1%, 최고 7.3%를 기록했다. 케이블과 종편을 포함한 전 채널에서 동시간대 시청률 1위에 오르며 순조롭게 출발했다.

사랑의 불시착 1회에서는 남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가 패러글라이딩을 하던 중 돌풍에 휩쓸려 북한에 불시착했다.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이 윤세리를 우연히 발견하며 설레는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사랑의 불시착은 독특한 설정과 흥미진진한 스토리, 인기 배우들의 출연으로 방영전부터 주목받았다.

TV조선 새 주말드라마 ‘간택’. /사진=TV조선

같은 날 밤 10시50분 첫 방송을 시작한 TV조선의 새 토·일극 간택-여인들의 전쟁도 기대감을 높였다.

15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간택 1회는 전국 유료방송가구 기준 2.557%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TV조선의 전작 '레버리지:사기조작단'의 자체 최고 시청률(2.287%)보다 높은 수치다.

14일 첫방송 된 간택은 군더더기 없이 빠른 전개와 현재-과거를 오가는 스토리, 배우들의 능숙한 연기로 시청자의 호평을 받았다. 이날 방송분에서는 강은보(진세연)-이경(김민규)-이재화(도상우)-조영지(이열음)-왈(이시언) 등이 조선을 뒤집어버린 괴한들의 총격으로 삶이 박살 난 채, 피바람이 분 ‘왕실’로 모여드는 첫 장이 공개됐다.
 

박흥순 soonn@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IT담당 박흥순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40%
  • 60%
  • 코스피 : 2029.60상승 1.0618:01 05/29
  • 코스닥 : 713.68상승 4.9318:01 05/29
  • 원달러 : 1238.50하락 1.118:01 05/29
  • 두바이유 : 35.33상승 0.0418:01 05/29
  • 금 : 34.86상승 1.6918:01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