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구자경 장례 사흘째… LG 사장단 30여명 단체조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LG
/사진=LG
고(故)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 장례 사흘째에도 추모의 발길이 이어졌다.

장례 사흘째인 16일 오전 서울 시내 모 병원에 마련된 빈소에는 고인 혹은 LG와 인연이 있는 인사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LG에 따르면 이날 차석용 LG생활건강 부회장,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 신학철 LG화학 부회장 등 LG 사장단 30여명이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정몽규 HDC그룹 회장, 정지선 현대백화점그룹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 구자열 LS그룹 회장 등도 차례로 장례식장을 방문해 고인을 추모하고 유족을 위로했다.

구 명예회장의 장례는 고인의 뜻에 따라 가족장으로 조용하게 치를 예정이었으나 고인 및 LG가와 인연이 깊은 조문객들은 받기로 했다.

첫날에는 LG원로들과 구자열 LS그룹 회장, 구자은 LS엠트론 회장, 허태수 GS 회장 등이 빈소를 찾았다.

이틀째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을 비롯해 허창수 GS 명예회장,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 이웅렬 전 코오롱그룹 회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정몽준 아산재단 이사장, 정기선 현대중공업 부사장, 이명희 신세계 회장,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등이 빈소를 방문했다.

이외에 김상조 청와대 정책실장, 이홍구 전 국무총리 등 정계 관계자들도 빈소를 찾아 애도를 표하며 유족을 위로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13.51하락 3.7114:01 05/26
  • 코스닥 : 875.09상승 2.414:01 05/26
  • 원달러 : 1268.00상승 3.414:01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4:01 05/26
  • 금 : 1846.30하락 19.114:01 05/26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사전투표 하루 앞 민주당 윤호중 지원유세 집중
  • [머니S포토] 지지읍소 정의당 "약속 못 지켜 책임감…지선 성적표 중요해"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