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5000인파 운집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전경. /사진=넥슨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 전경. /사진=넥슨
넥슨의 온라인 액션게임 ‘던전앤파이터’의 대규모 오프라인 유저 축제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에 5000여명의 인파가 운집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4일 고양 킨텍스에서 열린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에서는 겨울 대규모 업데이트 발표와 4개의 진영별 현장 참여 이벤트가 진행됐다.

첫 공식 무대는 던파 겨울 대규모 업데이트를 발표하는 자리였다. 대형 LED 화면과 홍보물로 전면을 둘러싼 공간에서 성승헌 캐스터가 곳곳에 위치한 LED 화면을 넘나드는 독특한 방식으로 발표가 진행됐다.

던파는 내년 1월9일 최고레벨을 95에서 100까지 확장하고 새 아이템 및 재료를 획득할 수 있는 신규 던전 ‘겐트 황궁’, ‘바닥 없는 갱도’, ‘고통의 지하실’, ‘검은 신전’을 추가한다. 100레벨 최상위 던전 ‘더 오큘러스: 부활의 성전’과 ‘100레벨 무기 항아리’를 획득할 수 있는 ‘유폐의 나락’ 3종, 대량의 재화를 얻을 수 있는 신규 던전 ‘폭풍의 항로’, ‘홍옥의 저주’도 오픈한다.

축적한 아이템의 가치를 보존할 수 있도록 ‘업그레이드’, ‘새김 시스템’, ‘계승 시스템’이 도입된다. 새 장비 등급 ‘신화’를 오픈해 다양한 아이템 조합도 지원할 예정이다.

겨울 업데이트의 핵심인 ‘진각성’도 오픈한다. 1·2차 각성에 이은 세번째 각성으로 ‘여귀검사’부터 각 직업에 순차 업데이트를 적용해 한층 강력해진 캐릭터를 제공한다.

네오플의 강정호 디렉터는 무대에 올라 성승헌 캐스터와의 대담을 통해 겨울 업데이트에 대한 설명과 기획 의도를 발표했다.

업데이트 발표 후에는 4개의 진영으로 구성된 공간에서 시간대별로 ‘진: 퀴즈 인 던페’, ‘진: 올림픽’, ‘진: 한방 쾌감’을 진행해 유저들의 참여를 이끌었다. 이외 현장에 마련된 미니 게임존과 굿즈샵과 상설 이벤트존에 유저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노정환 네오플 대표는 “던파가 오랜 기간 사랑을 받으며 국내 대표 온라인게임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었던 것은 유저분들 덕분”이라며 “올해도 던파 페스티벌을 빛내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소통의 자리를 마련하고 게임으로 큰 재미를 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 던전앤파이터 페스티벌에 대한 상세정보는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채성오
채성오 cso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채성오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