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법적분쟁 보도' 손석희 사과… 일주일 만에 정정보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손석희 JTBC 사장. /사진=JTBC '뉴스룸' 방송화면 캡처
손석희 JTBC 사장. /사진=JTBC '뉴스룸' 방송화면 캡처

손석희 JTBC 사장이 '뉴스룸' 방송 도중 그룹 방탄소년단(BTS)과 소속사에 공식 사과했다.

손석희 사장은 16일 오후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 "방탄소년단과 관련해 후속 취재 결과 (소속사와의) 법적 분쟁 가능성은 전혀 없었다"라고 정정보도했다.

이어 "앞서 복수의 변호사를 취재해 방탄소년단의 소송 가능성을 보도했다. 하지만 당사자들을 확인할 결과 소송 가능성은 매우 낮은 것으로 판단했다"라며 "방탄소년단 측도 해당 법무법인에 소송을 의뢰하거나 진행한 적이 없다고 말했다"라고 설명했다.

손 사장은 "방탄소년단을 취재하는 과정에서 사전협의 없이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일부 건물을 촬영한 데 대해 유감의 뜻을 전한다"라고 사과의 뜻을 밝혔다.

아울러 "소송이 진행되지 않았는데 앞선 보도를 했다는 비판과 관련해 진중하고 겸허하게 받아들인다"라며 고개를 숙였다.

한편 JTBC '뉴스룸'은 지난 9일 방송에서 방탄소년단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와 수익배분 문제로 갈등을 겪고 있으며, 법적 대응을 검토 중이다"라고 보도한 바 있다.

이와 관련해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10일 "보도 내용은 사실무근이다. 현재 방탄소년단 및 부모님들은 당사를 상대로 어떠한 법적 조치를 고려하고 있지 않다"라고 반박했다.

이어 "사실 여부를 제대로 확인하지 않은 채 자극적으로 확대 보도했고, 당사와 관련없는 사건과 연관지은 것도 모자라 취재 과정에서도 저널리즘의 원칙을 강조하는 언론사가 맞는지 의심스러운 취재 행태를 보여줬다"라고 비판했다. 이에 많은 누리꾼들이 '뉴스룸' 측에 정정보도를 요구하기도 했다.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23:59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23:59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23:59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23:59 04/09
  • 금 : 60.94하락 0.323:59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