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해인, 뉴욕서 '길거리 캐스팅' 당했다? '우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정해인. /사진=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제공
정해인. /사진=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제공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배우 정해인이 뉴욕 한복판에서 길거리 캐스팅을 당한 사실이 전해졌다.

KBS 2TV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 따르면 17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4회에서는 정해인과 은종건, 임현수의 뉴욕 여행 4일차 이야기가 펼쳐진다.

최근 녹화에서 정해인과 은종건, 임현수는 브루클린 거리를 걷던 도중 수상한 사람과 맞닥뜨렸다. 자신들을 카메라로 촬영하는 정체불명의 현지 남성을 발견한 것. 이들은 알 수 없는 상황에 당황해 하면서도, 동시에 카메라를 향해 손을 흔들어 웃음을 자아냈다.

정해인은 두 눈을 반짝거리며 "미국 방송국 아냐?"라고 장난스럽게 미국 진출의 욕심을 드러냈다.

촬영을 하던 현지 남성은 미국 현지 리얼리티 프로그램의 캐스팅 디렉터였으며 "지나가다 세 사람의 외모가 눈에 띄었다"며 정해인의 일행을 캐스팅 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뉴욕 한복판에서 벌어진 길거리 캐스팅에 정해인, 은종건, 임현수 모두 얼떨떨함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