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에스에이, 상한가 마감?… '주식문자피싱' 기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삽화=임종철 머니투데이 디자이너
/삽화=임종철 머니투데이 디자이너

허위 주식정보를 담은 문자메시지(SMS)가 무차별 유포되는 이른바 '주식문자피싱'이 기승을 부리면서 코스닥 상장사 이에스에이 주가가 급락했다.

17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30분 장마감 기준 이에스에이는 전 거래일보다 1365원(26.56%) 하락한 3775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날 문자메시지가 대량으로 유포된 오전에는 오름세를 나타냈지만 오후들어 하락 전환됐다.

실제로 이에스에이의 주가 급등락과 관련해 이렇다 할 이슈는 없었다. 이날 주가 급등락 역시 주식문자피싱에 따른 영향으로 풀이된다. SMS에는 이날 이에스에이가 상한가로 마감할 것이라는 확인되지 않은 내용이 담겨져 있다.

일각에서는 불특정 다수의 투자자에게 최근 광범위하게 전송된 SMS가 이에스에이 주가 급등락의 주원인으로 꼽는다. 확인되지 않은 허위 정보를 대량 살포해 개인투자자들의 '묻지마식' 추종 매수와 매도를 유도하고 있기 때문이다.
 

류은혁
류은혁 ehryu@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류은혁 기자입니다. 이면의 핵심을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8:0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8:0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8:03 02/26
  • 두바이유 : 64.42하락 1.6918:03 02/26
  • 금 : 64.29하락 1.118:03 02/26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예타면제'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통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