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순실 저격수' 노승일, 이제는 총선 조준… 광주서 출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 /사진=공동취재단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 /사진=공동취재단

최순실 국정농단 내부고발자인 노승일 전 K스포츠재단 부장이 국회의원에 도전한다.

노승일씨는 17일 "적폐청산을 완수하겠다"라며 내년 21대 국회의원 선거(총선) 출마 의사를 밝혔다.

노씨는 "적폐청산이 이뤄지지 않으면 나라의 미래를 위해 광장에 모였던 국민들의 외침이 무의미해지는 것"이라며 "누군가 적폐청산을 이어가야 한다면 국정농단을 폭로한 입장에서 앞장서 해봐야겠다는 결심이 들었다"라고 설명했다.

노씨가 도전한 출마지는 현재 거주 중인 광주 광산을이다. 그는 정당이 아닌 무소속으로 출마하는 데 대해 "지역정치가 가장 탄탄한 광주에서 경선을 통과할 가능성이 전혀 없다고 봤다"라며 "(무소속 신분이) 국민들에게 제 뜻을 알리기에 더 낫다고 판단했다"라고 전했다.

이어 "국정농단을 폭로하겠다고 결심했을 때에도 주변인들은 '너만 다친다'고 했지만, 결국 국민들이 촛불을 들고 정의가 승리했지 않느냐"면서 "연고도 없고, 지지기반이나 돈도 없는, 두렵고 무모한 싸움이지만 적폐청산에 공감하는 국민들과 함께하겠다"라고 덧붙였다.

아울러 "명함으로 승부하겠다"면서 "많이 걷고 많은 시민들을 만나면서 선거운동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노씨는 18일 중 총선 예비후보자로 등록하고 선거운동에 나설 계획이다.

한편 과거 최순실씨 측근이던 노씨는 지난 2016년 말 국정조사와 언론을 통해 최씨 전횡을 적극적으로 밝히는 등 '국정농단' 사태의 실체를 세상에 알렸다.

그는 지난해 7월 광주로 이주해 음식점을 열었고, 지난 8월엔 음주운전을 하다 운전면허 정지 처분을 받은 사실을 직접 공개하며 사과하기도 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6.74상승 2.6718:03 03/05
  • 금 : 63.11상승 1.67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