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MBC연기대상' 로운vs이재욱, 신인상 누가 받을까

 
 
기사공유
로운 이재욱. /사진=MBC 제공

‘MBC 연기대상’이 역대 가장 치열한 신인상 경쟁을 예고했다.

’2019 MBC 연기대상’이 방송인 김성주와 한혜진의 진행으로 12월 30일(월) 오후 8시 55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미디어센터 공개홀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다.

MBC '복면가왕‘의 차분하고 깔끔한 진행을 책임져온 김성주,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개성 있는 캐릭터로 오랫동안 사랑받아온 한혜진의 조합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이 호흡을 맞추는 것은 이번이 처음인 만큼 이들이 보여줄 ’익숙하지만 색다른‘ 케미스트리에 관심이 쏠린다.

# MBC 드라마를 이끌 2020 차세대 心스틸러 로운X이재욱

‘2019 MBC 연기대상’에서는 역대 가장 치열한 신인상 경쟁이 펼쳐진다.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신예 배우 발견의 장으로 거듭났다. 신인답지 않은 뛰어난 연기력과 신선한 매력을 발휘한 김혜윤, 로운(SF9), 이재욱을 필두로 이나은(에이프릴), 김영대, 정건주 등 출연 배우 모두 라이징 스타로 주목 받으며 신인상의 영예를 차지할 주인공이 누가될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 ‘MBC 연기대상’ 시청자 투표 반영에 관심도 UP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 부문에는 범죄스릴러, 로맨스, 수사극, 판타지 등 다양한 장르의 드라마가 대거 노미네이트됐다. MBC 최초의 시즌제 드라마 ‘검법남녀 시즌2’, 감성 힐링 러브스토리 ‘봄밤’, 청춘로맨스 사극의 새 지평을 연 ‘신입사관 구해령’, 운명을 바꾼 학원 로맨스 ‘어쩌다 발견한 하루’, 현대판 암행어사의 사이다 액션 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 후보로 올랐다.

치명적인 매력으로 시청자들에게 큰 사랑을 받았던 ‘최고의 1분 커플’ 부문에는 ‘신입사관 구해령’의 신세경·차은우, ‘봄밤’의 한지민·정해인, ‘검법남녀 시즌2’의 정재영·노민우, ‘웰컴2라이프’의 임지연·정지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의 김동욱·김경남,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로운·김혜윤·이재욱이 후보로 올랐다. 남녀 커플을 비롯해 훈훈한 브로맨스를 선보인 남남 커플, 대립 관계로 긴장감을 유발했던 캐릭터들까지 다양한 후보군으로 꾸려져 수상 커플이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예능 대세 개그우먼 홍윤화, 홍현희가 스페셜 MC로 나선다. 이들은 맛깔 나는 입담으로 ‘최고의 1분 커플’ 부문의 후보를 소개하며 생방송 무대의 현장감을 한층 업그레이드시킬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시청자가 뽑은 올해의 드라마’, ‘최고의 1분 커플’ 부문의 투표는 현재 글로벌 어플리케이션 틱톡(TikTok)을 통해 진행되고 있다. 전 세계 시청자가 참여한 투표 결과는 생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고의 배우들과 다채로운 공연으로 꾸려지는 '2019 MBC 연기대상'은 오는 30일(월)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생활경제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029.60상승 1.0618:01 05/29
  • 코스닥 : 713.68상승 4.9318:01 05/29
  • 원달러 : 1238.50하락 1.118:01 05/29
  • 두바이유 : 35.33상승 0.0418:01 05/29
  • 금 : 34.86상승 1.6918:01 05/29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