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 2200선 터치했지만"… 거래대금은 축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코스피지수가 장중 2200선을 터치하는 등 최근 증시가 호조를 보이고 있지만 이달 거래대금은 전월보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달 1~17일 기간 중 하루 평균 거래대금(코스피·코스닥·코넥스 합)은 9조2829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 6월부터 8월까지 8조원 대에 머물던 일 평균 거래대금은 10월(9조7000억원) 들어 9조원대를 넘었고 지난달엔 10조3000억원을 기록해 지난해 9월 이후 14개월 만에 10조원대를 돌파했다.

하지만 이달 초 미·중 무역분쟁의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거래대금은 다시 축소됐고 전날까지 9조원대에 머물고 있다.

다만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엽협상 합의 전후로 외국인이 다시 매수에 나서면서 거래대금도 다시 느는 추세다. 지난 12~17일 4거래일 중 6일은 제외한 3일은 모두 하루 거래대금이 110조원을 넘어섰다.

특히 삼성전자, SK하이닉스 등 국내 시총을 이끄는 양대산맥의 주가가 연일 강세를 보이고 있다. 글로벌 불확실성의 일부 해소와 반도체업황의 반등 기대감 등으로 전망도 양호하다.

이승우 유진투자증권 애널리스트는 “예상보다 빠른 내년 1월 또는 1분기부터 서버 디램을 필두로 고정거래 가격 상승세가 진행될 전망”이라며 “반도체가격 상승 초입국면에 앉아있는 상황으로 긍정적 시작을 계속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밝혔다.

 

장우진
장우진 jwj17@mt.co.kr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8.05상승 25.618:01 05/27
  • 코스닥 : 873.97상승 2.5418:01 05/27
  • 원달러 : 1256.20하락 10.818:01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8:01 05/27
  • 금 : 1851.30상승 3.718:01 05/27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첫날, 투표소 찾은 '이재명'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5대금융지주 회장단과 인사 나누는 추경호 부총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