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김강훈, 열애 고백 '비하인드' 공개… 흥미진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피투게더4' 아역배우 김강훈이 최연소 스페셜 MC로 돌아온다.

image

12월 19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2019년 '해투4'를 뜨겁게 달군 레전드 인물이 총출동하는 '해투 레전드'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 MC 김강훈과 홍현희, 아이린, 문명진, 조나단, 수란이 출연해 또 한 번의 레전드 웃음을 만들 예정이다.


그중 스페셜 MC로 돌아온 김강훈의 출연이 눈길을 끈다. 지난 11월 '해투4'를 찾아와 깜찍한 토크로 스튜디오를 초토화시켰던 김강훈이 '해투4' 역사상 최연소 MC로 다시 찾아온 것이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김강훈은 "11살 인생 중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이라고 '해투4' MC를 맡은 소감을 밝혀 다른 MC들의 삼촌 미소를 자아냈다. 이어 각오를 묻는 질문에는 "유재석 삼촌처럼, 전현무 삼촌처럼 해보겠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고.


과연 김강훈이 유재석과 전현무를 MC 롤모델로 꼽은 이유는 무엇일지, 또 다른 MC 조세호가 뽑히지 않은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김강훈은 지난 출연 당시 화제가 됐던 열애 고백 뒷이야기도 전했다. 열애 고백 이후 학교에서 달라진 선생님과 친구들의 반응과 이후 여자친구와의 관계가 모든 출연진의 귀를 쫑긋 세우게 했다는 후문이다. 특히 소심해서 먼저 고백을 못 한다는 게스트 문명진에게 김강훈이 연애 코치가 되어줬다고 해 기대를 더한다.


뿐만 아니라 대세 스타 김강훈의 바쁜 근황도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런 가운데 스타들만 찾아온다는 음악 시상식에 시상자로 참여한 김강훈이 방탄소년단을 만났다는 소식이 관심을 모았다. 김강훈의 엄마가 방탄소년단 팬이라는 사실이 지난 '해투4' 방송을 통해 밝혀졌었기 때문. 이에 방탄소년단과 만난 김강훈이 어떤 이야기를 나눴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연기 천재에 이어 진행 천재 타이틀까지 접수할 스페셜 MC 김강훈의 활약은 오는 19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KBS 2TV ‘해피투게더4’

 

  • 0%
  • 0%
  • 코스피 : 2592.34하락 33.6418:01 05/19
  • 코스닥 : 863.80하락 7.7718:01 05/19
  • 원달러 : 1277.70상승 11.118:01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8:01 05/19
  • 금 : 1815.90하락 2.318:01 05/19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 [머니S포토] 김동연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후보 출정식
  • [머니S포토] 한국지엠 노동조합 과거 활동 사진보는 '이재명'
  • [머니S포토] 6.1 지선 운동 당일, 귀엣말 나누는 국힘 이준석과 권성동
  • [머니S포토] 6.1 지방 선거운동 돌입, 준비된 서울 일꾼은 누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