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진♥윤정수 '오늘부터 1일' 고백 받아줬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현진 윤정수 포옹. /사진=TV조선 연애의 맛3 방송 캡처
김현진 윤정수 포옹. /사진=TV조선 연애의 맛3 방송 캡처

'연애의 맛3' 김현진이 윤정수의 고백을 받아줬다.

지난 19일 방송된 TV조선 '우리가 잊고 지냈던 세 번째 : 연애의 맛'('연애의 맛3')에서 윤정수는 고백 이벤트를 준비했다.

그는 영상편지를 통해 "앞으로도 나와 계속 조금은 깊은 인연을 이어갈 수 있다면 지금 대답을 해달라"고 말했다. 이어 "현진아. 방송 끝나도 나 계속 만나 줄 거지? 내 마음을 받아줘라"고 진심을 전했다.

그가 "어렵게 만난 인연이니까. 답을 해주면 내려가겠다"고 하자, 김현진은 잠시 망설이다 "오빠 멋지게 내려와야 해요. 빨리 내려와요"라면서 머리 위로 하트를 만들었다.

두 사람은 "앞으로도 잘 지내자"며 따뜻하게 포옹했고, MC들은 '오늘부터 1일'인 윤정수, 김현진을 흐뭇하게 바라봤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3.87상승 18.6311:06 09/27
  • 코스닥 : 1038.23상승 1.211:06 09/27
  • 원달러 : 1175.70하락 0.811:06 09/27
  • 두바이유 : 77.23상승 0.7711:06 09/27
  • 금 : 74.77상승 0.6611:06 09/27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