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北 선원→ 탈북브로커? 가짜뉴스… 법적 대응 검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통일부. /사진=뉴시스
통일부. /사진=뉴시스

정부가 지난달 강제 추방한 북한 선원 2명이 ‘탈북브로커’였다는 일부 매체 보도에 대해 "터무니없는 가짜뉴스"라며 강한 유감을 표하고 법적 대응을 검토하기로 했다.

김은한 통일부 부대변인은 20일 브리핑에서 “지난 11월 추방된 북한 선원 2명이 살인과 전혀 상관없는 탈북브로커라는 주장은 전혀 사실에 근거하지 않은 가짜뉴스에 불과하다”며 이같이 밝혔다.

김 부대변인은 "정부는 수차례에 걸친 설명과 발표에도 일각에서 정부의 합동 정보조사 결과에 대한 불신을 조장하는 터무니없는 가짜뉴스가 반복되는 것에 대해 심각한 우려와 함께 강한 유감을 표명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가짜뉴스를 생산하고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상응한 법적 검토를 해나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전날(19일) 일부 매체는 익명의 북한 소식통을 인용해 "동료선원 16명을 살인했다는 한국 정부의 발표와는 달리 북한 선원 2명은 살인과는 전혀 상관이 없고 목선을 통해 탈출을 주선하던 탈북브로커"라고 전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2.98상승 2.8913:46 09/17
  • 코스닥 : 1043.21상승 3.7813:46 09/17
  • 원달러 : 1176.70상승 4.913:46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13:46 09/17
  • 금 : 73.09상승 0.8313:46 09/17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민주당 송영길, 창당 66주년 기념 사진 관람
  • [머니S포토] 野 원내대책회의, 대화 나누는 김기현·태영호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