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북한 도발 위협에 "싸워 이길 준비돼 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왼쪽)과 마크 밀리 합참의장. /사진=로이터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왼쪽)과 마크 밀리 합참의장. /사진=로이터

마크 에스퍼 미 국방장관이 북한의 도발 위협에 대응해 경고 메시지를 보냈다. 

20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에스퍼 국방장관은 이날 국방부 청사에서 마크 밀리 미 합참의장과 함께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에스퍼 장관은 북한이 연말 시한을 앞두고 크리스마스를 전후로 중대한 군사적 도발을 할 가능성을 시사한 것과 관련된 질문을 받고 "필요하다면 오늘 밤에라도 싸워서 이길 준비가 돼 있어야 한다"고 답했다.

다만 "미국이 북한과의 외교 관계를 재개할 수 있길 희망한다"며 "나는 우리가 이 과정(비핵화 협상)을 다시 시작하고 외교의 길을 계속 갈 수 있길 바란다"고 촉구했다.

마크 밀리 합참의장 역시 북한의 군사 도발 위협에 관한 질문을 받고 "우리는 어떤 경우에 대해서도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다.

밀리 합참의장은 한국, 일본, 미국 3국 간 동맹은 "바위처럼 단단하다"며 "당장이라도 미국, 일본, 한국의 이익을 방어할 준비가 돼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경은
김경은 silver@mt.co.kr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8%
  • 42%
  • 코스피 : 2492.69하락 15.3618:01 08/19
  • 코스닥 : 814.17하락 11.8918:01 08/19
  • 원달러 : 1325.90상승 5.218:01 08/19
  • 두바이유 : 94.36상승 1.5118:01 08/19
  • 금 : 1762.90하락 8.318:01 08/19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 [머니S포토] 4번째 내한 브래드피트 "韓 음식때문에 돌아왔다"
  • [머니S포토] 우상호 "김건희 여사, 관저 리모델링 업체 의혹 직접 밝혀야"
  • [머니S포토] 권성동 "美 한국산 전기차 보조금 중단, 한미동맹 정신 맞지 않아 "
  • [머니S포토] 국가전략정보센터 개관 커팅식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