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시진핑·아베와 릴레이 회담… 쟁점은?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문재인 대통령은 중국 쓰촨(四川)성 청두(成都)에서 열리는 제8차 한중일 정상회의에 참석해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는다.

이번 회담에서 문 대통령은 한반도 정세, 한·중 갈등 해소, 일본 수출규제 해결 등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문 대통령은 23일 오전 경기도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전용기 편으로 중국 베이징을 향해 출발한다.

문 대통령은 도착 후 시진핑 국가주석과 한중 정상회담을 갖는다. 한·중 정상회담은 지난 6월 주요20개국(G20) 정상회의 이후 6개월 만이다.

이번 회담에서 문 대통과 시 주석은 주한미군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사드, THAAD) 배치로 촉발된 한한령(限韩令)의 완전한 해소와 실질적인 한중 관계 복원 등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보인다.

양 정상은 또 북한 비핵화 문제와 관련해 한·중 간 외교적 공조 방안을 논의하는 등 한반도 정세에 관해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오는 24일에는 한·중·일 경제인들이 주최하는 '비즈니스 서밋'에서 아베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다. 한·일 정상회담은 15개월 만이다.

이후엔 제8차 한·중·일 정상회의에 참석하며 이번 회의는 지난해 5월 도쿄에서 열린 7차 회의 뒤 19개월 만이다.

문 대통령은 부대행사로 '한중일 20주년 기념행사'에 참석한 뒤 문 대통령은 귀국길에 오른다.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은 지난 20일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열고 "문 대통령은 23~24일 1박2일 일정으로 중국을 방문해 제8차 한중일 정상회의, 중국 시진핑 주석과 정상회담을 개최하고 오찬을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중국 리커창 총리와 양자회담과 만찬 일정을 갖고 일본 아베 신조 총리와 정상회담을 가질 예정"이라고 말했다.
 

장우진 jwj17@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부 장우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81.87상승 30.6918:03 06/05
  • 코스닥 : 749.31상승 6.9418:03 06/05
  • 원달러 : 1207.10하락 11.618:03 06/05
  • 두바이유 : 42.30상승 2.3118:03 06/05
  • 금 : 38.82하락 1.0518:03 06/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