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병찬 아나운서, 찹쌀떡 팔기 노하우는? "최대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병찬 조영구. /사진=KBS1TV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김병찬 조영구. /사진=KBS1TV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김병찬이 조영구의 소속사 사장으로 오해를 받은 사연을 전했다.

23일 오전 방송된 KBS1 교양프로그램 ‘아침마당’에서는 김병찬과 조영구가 게스트로 출연해 특별한 인연을 밝혔다.

김병찬은 이날 “내가 조영구의 매니저 혹은 사장일 줄 알고 연락이 많이 온다”면서 “조영구를 너무 뺑뺑이 돌리는 것 아니냐는 항의를 많이 받는다”고 푸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대학 시절 어렵게 아르바이트를 했던 사연도 전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찹쌀떡·메밀묵을 팔러 다녔다. 메밀묵은 집에서 직접 만든 것을 판매하지 않으면 수익이 적다”면서 “최대한 불쌍하게 하고 다녀야 잘 팔린다”는 노하우까지 전했다.

그는 “토끼털 귀마개를 하고 최대한 불쌍한 모습으로 ‘찹쌀떡’을 외치면 많이 들 사주셨다”고 말해 다시 한 번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아나운서계의 대표 동안인 김병찬은 1963년생으로 올해 57세다.

 

강소현
강소현 kang4201@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9.32하락 15.0118:01 12/05
  • 코스닥 : 733.32상승 0.3718:01 12/05
  • 원달러 : 1292.60하락 7.318:01 12/05
  • 두바이유 : 80.98하락 0.3918:01 12/05
  • 금 : 1809.60하락 5.618:01 12/05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 [머니S포토] 네이버 웹툰 '커넥트' 스릴러 드라마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역전골! 16강 가자'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화물연대 파업 장기화... 휘발유이어 '경유'까지 품절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