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유진 얼짱 선수 등극?… 컬링 막내 미모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유진. /사진=MBC 방송캡처
송유진. /사진=MBC 방송캡처

송유진 선수의 미모가 주목받고 있다. 지난 23일 의정부 컬링 경기장에서 열린 ‘2019-2020 코리아 컬링리그’에서 경북체육회 B의 송유진 선수에 시선이 모아졌다.

송유진 선수는 전재익 선수와 함께 남녀가 짝을 이루는 믹스더블팀으로 출전, 경북체육회 A(성유진-장혜지)를 상대로 승리했다. 송유진 선수는 경기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리그전을 최대한 즐기고 싶다"라고 전했다. 이후 승리 보다 뜨거운 관심을 받은 것은 송유진 선수의 미모였다. 

송유진은 “먼저 리그전을 소화한 선수들을 보면서 ‘우리도 빨리 경기를 하고 싶다’는 생각을 했다. 첫 경기가 한솥밥을 먹는 선배들이란 점도 마음 편히 첫판을 소화한 원동력이었던 것 같다. 이제 시작이다. 다음 경기에선 더 좋은 경기력을 보일 수 있도록 잘 준비하겠다. 리그전을 최대한 즐기고 싶다”고 했다. 

이날 컬링 경기를 시청한 많은 이들은 인터넷 상에 "최고의 얼짱 선수가 될 것 같다" "너무 예쁘다. 연예인급이다"라는 반응을 이어가고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3092.66상승 78.7318:03 01/19
  • 코스닥 : 957.75상승 13.0818:03 01/19
  • 원달러 : 1102.90하락 118:03 01/19
  • 두바이유 : 54.75하락 0.3518:03 01/19
  • 금 : 54.19하락 1.218:03 01/19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 [머니S포토] 안철수 "국민의힘 입당은 불가, 개방형 경선 제안"
  • [머니S포토] 온택트 정책워크숍, 손인사하는 주호영
  • [머니S포토] 보고 또 보고, 공용 편의용품 살피는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2021 중소기업인 신년인사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