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흰, 예명 지은 이유는 소설때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흰. /사진=SBS 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라디오 캡처
가수 흰. /사진=SBS 라디오 '두시탈출 컬투쇼' 보이는라디오 캡처

가수 흰(Hynn, 본명 박혜원)이 자신의 활동명을 짓게 된 이유에 대해 밝혔다.

24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가수 흰과 그룹 레드벨벳 멤버 웬디(본명 손승완), 슬기(본명 강슬기) 등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스페셜 DJ로는 개그맨 유민상이 출격했다.

이날 1부 방송에 등장한 흰은 자신의 활동명에 대해 소설의 영향을 받았음을 전했다. 그는 "소설가 한강 선생님의 작품 중 '더럽혀지더라도 너에게 흰 것만을 건넬게'라는 구절이 있다"라며 "그런 마음으로만 노래해도 좋지 않을까 (생각해서 지었다)"라고 밝혔다.

흰은 DJ 김태균이 "순수 한글인 것이냐"라고 묻자 "그렇다"라고 덧붙였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4.55상승 21.8918:01 01/20
  • 코스닥 : 977.66상승 19.9118:01 01/20
  • 원달러 : 1100.30하락 2.618:01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8:01 01/20
  • 금 : 55.19상승 118:01 01/20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 [머니S포토] 한산한 인천공항 입국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잃어버린 10년, 인사 나누는 주호영-유승민
  • [머니S포토] 회의 앞서 대화 나누는 박병석 의장
  • [머니S포토] 에이미 "한국 돌아와서 기쁘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