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직 그대만' 일본서 내년 리메이크… 소지섭·한효주 역 누가 맡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화 '오직 그대만'에 출연한 배우 소지섭(오른쪽)과 한효주. /사진='오직 그대만' 스틸컷
영화 '오직 그대만'에 출연한 배우 소지섭(오른쪽)과 한효주. /사진='오직 그대만' 스틸컷

지난 2011년 개봉한 영화 '오직 그대만'이 일본에서 리메이크를 앞두고 있다.

송일곤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오직 그대만'은 시력을 잃은 여자와 그녀의 빛을 찾아주고픈 남자의 순애보적 사랑을 그린 멜로 영화다.

'오직 그대만'은 일본에서 '너의 눈동자가 묻고 있다'라는 제목으로 리메이크돼 내년 일본 관객을 만날 예정이다.

'나는 내일, 어제의 너와 만난다'를 연출한 미키 다카히로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요시타카 유리코가 한효주가 연기했던 여주인공을 연기하며 요코하마 류세이가 소지섭이 연기했던 과묵한 킥복서를 그려낸다.

한편 '오직 그대만'의 일본 리메이크작은 내년 가을 개봉 예정이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