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자, 남친과 벌써 6년째? "좋은 소식 보내드릴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김연자.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연자. /사진=MBC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가수 김연자가 결혼에 대한 희망을 밝혔다.

24일 방송된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휴먼다큐 사람이 좋다'에서는 김연자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연자는 늦게 결혼한 자신의 동생이 최근 둘째를 순산했다는 소식을 전했다. 그는 올해 초 동 프로그램에 출연해 동생이 낳은 첫째 아이의 돌잔치에 참석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심금을 울린 바 있다.

김연자는 결혼에 대해 "자연의 섭리 아닐가 생각한다"라며 열애 중인 자신의 남자친구를 언급했다. 이어 "6년을 동고동락 하다보니 자연스럽게 그런(결혼) 이야기가 나왔다. 두 사람 다 워낙 바빠서, 타이밍 봐서 좋은 소식을 보내드릴까 한다"라고 깜짝 소식을 전했다.

한편 1959년생인 김연자는 올해 61세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31하락 68.6823:59 01/26
  • 코스닥 : 994.00하락 5.323:59 01/26
  • 원달러 : 1106.50상승 5.823:59 01/26
  • 두바이유 : 55.88상승 0.4723:59 01/26
  • 금 : 55.32하락 0.0923:59 01/26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 [머니S포토] 택시업계 고충 듣는 오세훈
  • [머니S포토] 공수처장 임명 후 국회 찾은 '김진욱'
  • [머니S포토] 김종인-주호영, 소상공인 대책마련 간담회 입장
  • [머니S포토] 나경원 '여성일자리를 위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