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없는 토트넘, 브라이튼에 2-1 진땀승… 리그 5위 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토트넘 홋스퍼 미드필더 루카스 모우라(왼쪽)가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9라운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전에서 상대 골문을 향해 슈팅을 날리고 있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 미드필더 루카스 모우라(왼쪽)가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9라운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전에서 상대 골문을 향해 슈팅을 날리고 있다. /사진=로이터

토트넘 홋스퍼가 홈에서 역전승을 거두며 순위를 끌어올렸다.

토트넘은 지난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9라운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과의 경기에서 후반전에만 2골을 터트리며 2-1 승리를 거뒀다.

손흥민이 퇴장 징계로 결장한 이날 경기에서 조제 무리뉴 토트넘 감독은 신예 라이언 세세뇽을 대체 자원으로 선발 출전시켰다. 초반부터 토트넘의 공세와 브라이튼의 반격이 이어진 가운데 선취점은 브라이튼에서 터졌다. 수비수 아담 웹스터가 전반 37분 프리킥 상황에서 문전으로 달려들어 헤더를 꽂아넣어 토트넘에게 일격을 날렸다.

홈에서 리드를 빼앗긴 토트넘은 후반들어 공세를 퍼부었다. 결국 후반 8분 루카스 모우라가 연속된 슈팅 끝에 동점골을 성공시키며 한 숨 돌렸다. 무리뉴 감독은 지오바니 로 셀소와 크리스티안 에릭센을 잇달아 투입하며 역전을 노렸고 후반 27분 델레 알리가 역전골을 터트렸다.

한편 이날 경기 결과로 토트넘은 8승5무6패 승점 29점으로 리그 5위까지 뛰어올랐다. 4위 첼시(승점 32점)와의 승점차는 3점으로 좁혀졌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43.49하락 39.523:59 03/04
  • 코스닥 : 926.20하락 4.623:59 03/04
  • 원달러 : 1125.10상승 4.823:59 03/04
  • 두바이유 : 64.07상승 1.3723:59 03/04
  • 금 : 61.44상승 0.0323:59 03/04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 [머니S포토] 정세균 국무총리, 주요 정책현안 발표
  • [머니S포토] 총장 사의 윤석열, 대검 마지막 출근길
  • [머니S포토] 코로나19 백신 접종 준비하는 의료진
  • [머니S포토] 전국 법원장 화상회의 입장하는 김명수 대법원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