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샤르의 극찬 “앞으로 더 성장할 그린우드, 특출난 피니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오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 멋진 중거리 슈팅으로 역전골을 넣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신성' 메이슨 그린우드. /사진=로이터
27일 오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뉴캐슬 유나이티드전에서 멋진 중거리 슈팅으로 역전골을 넣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신성' 메이슨 그린우드. /사진=로이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맨유)가 뉴캐슬 유나이티드(뉴캐슬)를 대파하고 분위기 반전에 나섰다. 맨유의 공격진들은 모처럼 다득점에 성공하며 팀의 대승에 기여했다.

맨유는 27일 오전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9라운드 홈경기에서 뉴캐슬을 4-1로 완파했다.

이날까지 승점 28점을 기록한 맨유는 한 경기를 덜 치른 울버햄튼 원더러스를 제치고 리그 7위로 올라섰다. 같은날 사우샘프턴에 패한 4위 첼시와의 격차는 승점 4점까지 좁혀졌다.

이날 맨유는 전반 17분 매튜 롱스태프에게 선제골을 내주며 불안한 출발을 보였다. 그러나 전반 24분 앤서니 마샬이 정교한 슈팅으로 동점을 만들어 낸 맨유는 전반 36분에는 메이슨 그린우드의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역전까지 성공했다.

맨유의 골폭죽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전반 41분 아론 완 비사카의 크로스를 받은 마커스 래시포드가 헤딩골을 터뜨렸으며 후반 6분 뉴캐슬의 치명적인 백패스 실수를 틈타 마샬이 추가 득점을 올리며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맨유의 공격진 모두가 득점을 올린 가운데, ‘신성’ 그린우드의 성장세가 놀랍다. 이날 리그 3호골을 신고한 그린우드는 이번 시즌에만 총 8골을 넣고 있다. 그의 나이가 올해로 18세에 불과한 점을 감안한다면 훌륭한 기록이다.

올레 군나르 솔샤르 감독 역시 그린우드를 향한 기대감을 숨기지 않았다. 현지 매체 ‘미러’에 따르면 솔샤르 감독은 경기 후 인터뷰에서 “그린우드는 모든 슈팅 기술을 구사할 수 있는 선수다.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는 왼발로도 많은 득점을 올린다. 그린우드 역시 양발 모두를 이용해 감아차기 슈팅을 날릴 수 있다. 그는 특출난 피니셔다”라며 호날두에 비교하기도 했다.

이어 솔샤르 감독은 “그린우드는 배우고 더 성장하고 있다. 앞으로도 그럴 것이며, 우린 몇 년 동안은 그린우드의 최고 상태를 볼 수 없을 것이다”라며 그린우드의 성장세가 꾸준히 계속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현준
김현준 hjsoon@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이슈팀 김현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26.26하락 17.2318:03 03/05
  • 코스닥 : 923.48하락 2.7218:03 03/05
  • 원달러 : 1126.10상승 118:03 03/05
  • 두바이유 : 69.36상승 2.6218:03 03/05
  • 금 : 66.37상승 3.2618:03 03/05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 [머니S포토] 눈물 흘리는 이용수 할머니
  • [머니S포토] 발렌타인, 자사 모델 정우성·이정재와 함께
  • [머니S포토] 정세균 "이번 추경안은 민생 치료제이자 민생 백신"
  • [머니S포토] 독도지속가능이용위 입장하는 정세균 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