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주, 여운계 회상하며 눈물… "아직 사진 갖고있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전원주. /사진=KBS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전원주. /사진=KBS '아침마당' 방송화면 캡처

배우 전원주가 고(故) 여운계를 회상했다.

27일 방송된 KBS 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아침마당'의 '2019 보고싶었어요 그대' 특집에는 전원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전원주는 지난 2009년 작고한 여운계를 떠올리며 "내가 힘들고 어려울 때 항상 와서 품어줬다"고 말했다.

이어 "(여운계가) '참고 기다려. 나도 너처럼 밑바닥 역할하다가 이렇게 됐어. 그러니 너도 기다리면 돼'라고 말해주곤 했다"며 "친해진 뒤로는 으레 아침에 일어나 통화하는 일이 일상이 됐다"고 회고했다.

전원주는 "같이 맛있는 것도 먹으러 가고, 좋은데도 가고, 남편 흉도 보고 나쁜 짓도 많이 하고 그랬다"며 "10년 됐는데도 침대 앞에 여운계 사진을 놓고 한번씩 대화를 하곤 한다. 어딜 누구와 같이 가고 싶어도 이제 같이 갈 사람이 없다"고 울컥해했다. 
 

안경달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69.64상승 25.7714:28 03/03
  • 코스닥 : 929.76상승 6.5914:28 03/03
  • 원달러 : 1121.40하락 2.614:28 03/03
  • 두바이유 : 62.70하락 0.9914:28 03/03
  • 금 : 61.41하락 2.8214:28 03/03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 [머니S포토] 김태년 "2월 내 매듭짓지 못한 법안, 3월과 4월에 마무리지을 것"
  • [머니S포토] 회의장 들어서는 이재명 경기지사
  • [머니S포토]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청년 고용 활성화 방안
  • [머니S포토] 김용범 차관, 4차 맞춤형 피해지원 계획 발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