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자흐스탄 항공기, 승객 100명 태운 채 추락 "2층 건물과 충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27일 100명이 탑승한 카자흐스탄 항공기가 추락해 최소 9명이 사망했다. /사진=로이터
27일 100명이 탑승한 카자흐스탄 항공기가 추락해 최소 9명이 사망했다. /사진=로이터

100명이 탑승한 카자흐스탄의 항공기가 추락해 최소 9명이 숨졌다고 로이터통신 등이 27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오전 카자흐스탄 알마티 국제공항에서 이륙한 베크항공 소속 여객기는 이륙 직후 문제가 생겼으며, 공항 외곽에 추락했다. 기내에는 승객 95명과 승무원 5명이 타고 있었다. 로이터는 당시 이 지역에 짙은 안개가 끼어있었다고 전했다.

카자흐스탄 항공 당국은 "수도인 누르술탄으로 향하는 항공기가 이륙 과정에서 고도를 잃고 콘크리트 벽에 부딪힌 뒤 2층짜리 건물과 충돌했다"고 설명했다. 
 

정소영
정소영 wjsry21em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1팀 유통 담당 정소영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994.98하락 75.1123:59 02/24
  • 코스닥 : 906.31하락 30.2923:59 02/24
  • 원달러 : 1112.20상승 1.623:59 02/24
  • 두바이유 : 64.48상승 0.1223:59 02/24
  • 금 : 63.54상승 2.2623:59 02/24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 [머니S포토] 학교운동부 폭력 근절 및 스포츠 인권보호 개선방안 발표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인사 나누는 유영민 청와대 비서실장
  • [머니S포토] '더현대 서울' 자연담은 백화점
  • [머니S포토] 민주당 이낙연, 제약업계 국산 백신·치료제 전망 논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