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노사연, 막국수 맛에 '흠뻑'… "떫다가 달다가"

 
 
기사공유
/사진=TV조선 제공

'백반기행' 노사연이 막국수 맛에 흠뻑 빠졌다.

27일 방송된 TV조선 교양프로그램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이하 '백반기행')에서는 허영만과 노사연이 손으로 직접 만드는 막국수집을 찾아 나섰다.  

이날 두사람이 방문한 막국수 집은 주문을 받자마자 면을 반죽해 뽑는 곳으로 주인장이 "내 힘을 빼야 국수가 나온다"며 손맛에 대한 개인의 철학을 얘기했다.

이에 기계식이 아니 아날로그식 제면기를 체험해본 노사연도 면 뽑기에 나섰다.

막국수를 먹어본 노사연과 허영만은 기다린 만큼 맛으로 보상하는 막국수라며 감탄을 연발했다. 허영만은 "처음에는 떫다가 달다며" 기분 좋게 막국수를 음미했다.

100% 메밀로 만든 막국수에 푹 빠진 노사연은 "한 그릇 더" 추가 주문을 해 먹방에 대한 기대감을 져버리지 않았다.

한편 이날 노사연은 춘천백반에서 부터 보리밥 비빔밥, 총떡, 감자떡까지 춘천 맛기행의 진수를 보여줬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152.41상승 17.0418:03 07/03
  • 코스닥 : 752.18상승 9.6318:03 07/03
  • 원달러 : 1198.60하락 1.418:03 07/03
  • 두바이유 : 43.14상승 1.1118:03 07/03
  • 금 : 42.85상승 0.1518:03 07/03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