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머니 죄송합니다"… 고개 숙인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사진=임한별 기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 /사진=임한별 기자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이 어머니인 이명희 정석기업 고문에게 고개를 숙였다. 조 회장은 지난 25일 이명희 고문의 집에서 조현아 전 대한항공 부사장의 공식입장 발표 등에 분개해 소란을 피워 논란이 일었다.

한진그룹은 30일 조원태 회장과 이명희 고문 명의의 공동 사과문을 배포했다. 사과문에는 “지난 크리스마스에 이명희 정석기업 고문 집에서 있었던 불미스러운 일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점, 깊이 사죄드립니다”라며 “조원태 회장은 어머니인 이명희 고문께 곧바로 깊이 사죄를 했으며 이명희 고문은 이를 진심으로 수용했습니다”라고 명시돼 있다.

가족 간 화합에 대한 언급도 빠지지 않았다. 조원태, 이명희 모자는 “앞으로도 가족 간 화합을 통해 고 조양호 회장의 유훈을 지켜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지완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74.85하락 47.7111:54 01/28
  • 코스닥 : 966.81하락 19.1111:54 01/28
  • 원달러 : 1114.50상승 10.111:54 01/28
  • 두바이유 : 55.53하락 0.1111:54 01/28
  • 금 : 55.74상승 0.4211:54 01/28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 [머니S포토] 이낙연, 코로나19 피해 '체육계 현장 목소리' 경청
  • [머니S포토] 교정본부장과 인사 나누는 박범계 신임 장관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참석하는 김종인·주호영
  • [머니S포토] 4.7 재보궐, 대한노인회 찾은 안철수 대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