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상승세 길었나… 다우, 0.64% 하락

 
 
기사공유
/사진=머니S DB

뉴욕 주요증시가 미·중 무역협상 호재에도 하락세를 기록했다. 최근 상승세가 지속된 영향으로 풀이된다.

30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83.12포인트(-0.64%) 내린 2만8462.14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18.73포인트(-0.58%) 하락한 3221.29에, 나스닥은 60.62포인트(-0.67%) 떨어진 8945.99에 장을 종료했다.

증시는 하락했지만 미·중 무역협상에 대한 낙관론은 지속됐다.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류허 중국 부총리가 이번주 토요일 워싱턴 D.C를 방문해 1단계 무역합의 합의문에 서명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제조업 정책국장도 이날 폭스뉴스 인터뷰를 통해 양국이 다음주 1단계 합의에 서명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30상승 1.0818:03 09/18
  • 금 : 41.67상승 0.46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