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맨 이창훈, 맹구 이미지 때문에 힘들었다?… 근황은

 
 
기사공유
개그맨 이창훈. /사진=MBN '모던패밀리' 방송화면 캡처

31일 개그맨 이창훈이 포털사이트 검색어에 오르면서 관심이 모아진다.

지난 30일 KBS 2TV에서는 저녁 8시55분 방송 예정이던 '옥탑방의 문제아들' 대신 '송년특집 코미디의 전당'을 방영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서는 '한바탕 웃음으로' 속 대표 코녀였던 '복숭아학당'을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복숭아학당'에서 웃음을 선사했던 이창훈은 1955년생이다. 그는 지난 1975년 연극배우로 데뷔해, KBS '유머 1번'의 코너 '맨 손의 청춘'과 '한바탕 웃음으로-봉숭아 학당'을 통해 이름을 알렸다.

하지만 이후 그는 코미디 프로그램에서 맡았던 맹구 이미지가 강렬해 다른 배역을 받을 수 없었다고. 지난 1999년 모친의 병환을 이유로 TV 활동을 접은 뒤에는, 2005년 연극 ‘둘이 타는 외발자전거'를 공연하면서 코미디 프로그램과의 절연을 선언했다.

이창훈의 근황은 그의 친동생 배우 이미영이 방송에 출연하면서 전해진 바 있다. 이미영은 지난 9월 방송된 MBN '모던패밀리'에서 박원숙과 만나 자신의 이혼에 대한 오빠 이창훈의 심경을 전했다.

MC 이수근은 이창훈이 2009년 폐암 수술을 받았으나 건강을 회복해 다시 연극무대에 서고 봉사활동을 벌이는 등 활발하게 활동 중이라고 말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75%
  • 25%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