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연기대상] 김강훈·박다연·주예림, 청소년 연기상 수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김강훈. /사진=KBS 연기대상 방송캡처
김강훈. /사진=KBS 연기대상 방송캡처

김강훈, 박다연, 주예림이 ‘2019 KBS 연기대상’에서 청소년 연기상을 수상했다.

31일 밤 서울 여의도 KBS 신관에서 전현무와 신혜선의 사회로 ‘2019 KBS 연기대상’ 시상식이 진행됐다.

이날 여자 청소년 연기상 후보로 ‘동백꽃 필 무렵’ 김단우, ‘드라마스페셜-웬 아이가 보았네’ 김수인, ‘조선로코-녹두전’ 박다연, ‘동백꽃 필 무렵’ 서이수,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주예림이 이름을 올린 가운데 박다연과 주예림이 수상자로 호명됐다.

주예림은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감독님과 작가님에게 감사드린다. 또 힘을 준 유선 엄마와 김소연 이모 등 많은 연기자 분들에게 감사드린다. 다빈이를 사랑해주신 스태프, 시청자, 배우님들 감사하다. 또 멋진 드라마를 가지고 KBS로 오겠다”고 말했다.

박다연은 ‘조선로코-녹두전’에서 앵두 역으로 사랑을 받았다. 그는 “감독님과 스태프님들께 감사하다. 사투리 연기 잘하게 해주신 연기 선생님께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특히 박다연은 “앞으로 노력해서 소현 언니처럼 예쁘고 연기 잘하는 배우 될테니 지켜봐달라”는 소감을 사투리로 말해 큰 박수를 받았다.

또 남자 청소년 연기상 후보로 ‘단, 하나의 사랑’ 고우림, ‘동백꽃 필 무렵’ 김강훈, ‘꽃길만 걸어요’ 김지훈, ‘여름아 부탁해’ 송민재, ‘태양의 계절’ 최승훈이 호명, 이들 중 김강훈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김강훈은 "감독님과 작가님 감사하고 공효진 엄마, 강하늘 형 모두 고맙다"고 했다.

이어 "옹산초등학교 친구들 너무나 고마웠다"며 "이걸 보고 있을 동생과 할머니, 엄마 아빠 감사하다"고 고마운 사람을 꼽았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23:59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23:59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23:59 04/15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23:59 04/15
  • 금 : 64.17상승 1.6123:59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