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 중 핸들서 손떼고 달리는 자율주행차 판매 가능

 
 
기사공유
올 3월 열린 한양대-LG유플러스 5G 자율주행차 공개 시연행사 모습. /사진=뉴스1

도로에서 운전자가 비상시에만 개입하는 부분자율차(레벨3)를 7월부터 판매한다.

국토교통부는 5일, 자동차로유지기능을 갖춘 부분자율주행차의 상용화를 위한 안전기준을 세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밝혔다.

자율주행차는 운전자의 개입 정도에 따라 레벨1~5로 구분한다. 지금까지 상용화된 자율주행은 레벨2(첨단조향장치)로 자율주행 기능이 차선 이탈을 예방하거나 앞차와의 거리를 유지하는 등 운전자를 지원하는 수준에 그쳤다.

제한된 자율주행 기능만 허용한 수준이어서 사실상 운전자는 핸들에서 손을 떼기가 어려웠다.

레벨3 자율주행의 안전기준으로는 ▲운전 가능 여부 확인 후 작동 ▲자율주행 시 안전확보 ▲상황별 운전전환 요구 ▲긴급한 상황의 경우 ▲시스템 고장 대비 등이다. 따라서 이 기준이 도입되면 자율차가 운전을 책임지는 법적 기준이 마련돼 기술적 지원이 가능하면 운전자는 핸들에서 손을 놓고 달려도 된다.

부분 자율주행차 안전기준은 공포 후 6개월 후 시행된다. 따라서 이르면 올 7월부터는 핸들에서 손을 놓고 주행할 수 있는 자율주행 자동차 구매가 가능해질 전망이다.

국토부 관계자는 “이번에 도입한 자율주행차 안전기준을 기반으로 국제 안전기준 논의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할 계획”이라며 “한국이 자율주행차 국제 기준을 선도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남규 ngkim@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금융증권팀 김남규입니다. 생활 밀착형 금융 정보를 제공하는 발빠른 정보 채널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6.18하락 31.3514:02 08/14
  • 코스닥 : 837.61하락 17.1614:02 08/14
  • 원달러 : 1185.50상승 2.214:02 08/14
  • 두바이유 : 44.96하락 0.4714:02 08/14
  • 금 : 44.18상승 0.5514:02 08/14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