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국 왕실 "올 봄부터 해리 왕자 부부 지원 중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해리 왕자 부부. /사진=로이터
해리 왕자 부부. /사진=로이터
영국 왕실이 올해 봄부터 해리 왕자 부부에 대한 모든 지원을 중단하기로 했다.

18일(현지시간) AF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영국 왕실은 해리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최근 왕실로부터의 독립을 선언한 것과 관련해 "해리 왕자 부부가 올 봄 이후엔 왕족 칭호를 사용할 수 없다"고 밝혔다.

엘리자베스 2세 영국 여왕의 손자 해리 왕자는 지난 2018년 5월 미국 배우 출신 마클과 결혼하면서 '서식스 공작 부부' 등의 칭호를 부여받았으나, 앞으론 이를 쓸 수 없게 된다는 것이다. 

해리 왕자 부부가 왕실 공무에서 손을 뗌게 됨에 따라 앞으론 왕실의 지원금도 받지 못하게 된다. 해리 왕자 부부가 현재 자택으로 쓰고 있는 윈저성 내 '프로그모어 코티지' 수리 비용 240만파운드(약 36억원)도 앞서 국민 혈세로 지출됐던 것을 왕자 부부가 직접 갚아야 한다.

해리 왕자 부부는 지난 8일 "왕실로부터 독립하겠다"는 의사를 밝혔고 이에 엘리자베스 여왕은 왕실회의를 소집해 관련 문제를 논의해왔다.

 

손희연
손희연 son90@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증권팀 손희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5.90하락 64.0318:03 01/15
  • 코스닥 : 964.44하락 15.8518:03 01/15
  • 원달러 : 1099.40상승 1.418:03 01/15
  • 두바이유 : 55.10하락 1.3218:03 01/15
  • 금 : 55.39하락 0.3118:03 01/15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 [머니S포토] 기아차 31년만에 '기아'로 사명 공식 변경
  • [머니S포토] 새롭게 선보인 '갤럭시 S21' 전작 대비 뭐가 달라졌을까
  • [머니S포토] 이낙연 "불평등해소TF, 이익공유제부터 논의"
  • [머니S포토] 코로나19 대응 및 백신 접종 계획 관련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