檢, 고유정에 사형 구형… '반성 기미 없다'(상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전 남편과 의붓아들을 살해한 혐의를 받는 고유정. /사진=뉴스1

검찰이 전 남편과 의붓아들을 살해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진 고유정(37)에게 사형을 구형했다.

20일 제주지법 형사2부(정봉기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고씨에 대한 11차 공판에서 검찰은 고유정에게 법정최고형인 사형을 선고해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고유정 사건 공판을 담당했던 제주지검 이환우 검사는 이날 결심에서 고유정이 범행을 치밀하게 계획한 증거가 뚜렷하고, 반성의 기미가 전혀 없는 점 등을 근거로 사형을 구형했다.
 

안경달 gunners92@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기자 안경달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5.05하락 15.8115:33 10/22
  • 코스닥 : 812.70하락 17.9715:33 10/22
  • 원달러 : 1132.90상승 115:33 10/22
  • 두바이유 : 41.73하락 1.4315:33 10/22
  • 금 : 41.71상승 0.1315:33 10/22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