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배가수 "김건모, 술자리서 입맞춤 요구+성적 농담"

 
 
기사공유
/사진=뉴스1

가수 김건모의 성희롱 의혹이 성폭행 혐의에 직접적 영향을 끼칠 수 없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22일 오후 SBS 연예정보 프로그램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경찰 조사 후 취재진의 앞에서 입장을 밝힌 김건모의 모습이 담겼다. 김건모 측은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고 전해졌다.

이에 대해 김성수 변호사는 "성범죄 같은 경우는 은밀한 곳에서 이뤄지고, 시일이 지나면 증거를 확보할 수 없기 때문에 피해자의 진술 외에는 다른 증거가 없는 경우가 많다"며 "결국에는 피해자의 진실이 사실이냐를 다투게 되고, 김건모 입장에서는 이 주장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을 입증하려고 노력을 할 수밖에 없다"고 밝혔다.

또 김건모에게 성희롱을 당했다고 주장한 후배 가수 A씨의 주장이 제기됐다. A씨는 김건모가 술자리에게 입맞춤을 요구하며, 불쾌함을 유발할 성적 농담을 건넸다고 폭로했다. 이어 유사 성행위를 묘사하는 발언을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김 변호사는 "사실인지 여부가 밝혀지지 않았고, 고소가 진행되도 별건이기 때문에 지금 진행되는 사건에 직접적 영향을 끼치지 않는다"며 "'이 사람의 성향이 이런 사람이다'라는 주장의 하나로의 쓰일 가능성이 있다"고 전했다.
 

강소현 kang420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강소현 기자입니다. 이메일로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4.64상승 37.5218:03 03/31
  • 코스닥 : 569.07상승 26.9618:03 03/31
  • 원달러 : 1217.40하락 718:03 03/31
  • 두바이유 : 22.76하락 2.1718:03 03/31
  • 금 : 23.24하락 1.818:03 03/3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