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종옥 나이 "57세 맞아?"… 이영자와의 철벽 화법으로 '제2 전성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종옥 전지적참견시점 방송분/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배종옥 전지적참견시점 방송분/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배종옥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24일 낮 재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전참시)에는 배종옥이 출연해 일상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에서 배종옥을 만나러 간 이영자는 음식 주문 주도권을 빼앗기는 등 배종옥 앞에서 작아지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배종옥은 이영자와 함께 등장해 예능에서 쉽게 볼 수 없었던 농담 철벽 화법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영자가 던진 농담을 진담으로 받아치는 배종옥의 화법이 시청자에게 큰 재미를 선사한 것. 그중에서도 매니저가 배종옥에게 "선물해주신 향수가 비싼 것 같더라"며 농담을 건네자, 배종옥이 "돈 좀 썼다"며 진지하게 대답하는 장면이 웃음을 자아냈다. 

배종옥은 올해 57세로 1985년 KBS 특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이어 KBS1'해돋는 언덕', 1986년 '원효대사' '노다지' 등으로 안방극장에 얼굴을 알렸다. 또 1984년 장현수 감독의 영화 '위안'에서 주연을 맡기도 했고, '칠수와 만수' '나는 날마다 일어선다' '젊은 날의 초상' '걸어서 하늘까지' 등 스크린에서도 열연했다.

배종옥은 과거 한 방송에서 “신인 때 연기를 정말 못했다”고 털어놓는가 하면, “내 얼굴이 예쁘다고 생각한 적이 없다”고 고백해 눈길을 끌기도 했다.


 

김설아
김설아 sasa7088@mt.co.kr

머니S 산업1팀 재계 담당 기자.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56%
  • 44%
  • 코스피 : 2503.46상승 10.3618:01 08/09
  • 코스닥 : 833.65상승 2.7918:01 08/09
  • 원달러 : 1304.60하락 1.818:01 08/09
  • 두바이유 : 94.31상승 0.5618:01 08/09
  • 금 : 1812.30상승 7.118:01 08/09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 [머니S포토] 주호영, 사실상 비대위 수락...국민의힘 화상 의총 개회
  • [머니S포토] 80년만에 폭우에 떨어져 나간 보도블럭
  • [머니S포토] 100일 앞으로 다가온 수능
  • [머니S포토] 5선 주호영, 비대위 선출 직후 기자간담회 개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