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열·기침 심해졌다면… '코로나바이러스' 예방법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코로나 바이러스가 확산되는 가운데 적절한 예방법에 대한 관심이 커진다./사진=뉴스1DB
중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가 전세계를 공포에 몰아넣고 있는 가운데 국내에서도 확진자가 발생했다. 설연휴 많은 사람들이 모이고 흩어진다는 점에서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한 공포가 더 커질 전망이다. 적절한 예방법을 미리 숙지한 후 실천에 나서야 할 것으로 보인다.

질병관리본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조기 발견 및 확산 차단을 위해서는 국민과 의료계의 협조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거듭 강조했다.

중국을 방문할 경우 현지에서 ▲가금류나 야생동물과의 접촉 피하고 ▲시장 방문을 자제하며 ▲불필요한 의료기관 방문을 자제하고 ▲호흡기 증상자(발열, 기침, 숨 가쁨 등)와의 접촉을 피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30초 이상 손 씻기, 기침 예절, 마스크 쓰기 등 개인위생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특히 중국 우한시를 방문하고 14일 내에 입국할 때는 건강 상태 질문서를 성실히 작성하고 발열이나 기침, 숨 가쁨 등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검역관에게 신고해 검역 조사에 협조해야 한다. 우한시 방문 후 14일 이내 발열, 호흡기 증상이 발생하면 반드시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나 보건소에 상담해야 한다.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KCDC질병관리본부’로도 24시간 상담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는 “만약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외출 시나 의료기관 방문 시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흐르는 물에 30초 이상 손 씻기, 의료진에게 해외 여행력 알리기 등 감염병 예방 행동수칙을 지킬 것”을 당부했다.
 

김정훈 kjhnpce1@mt.co.kr  | twitter facebook

안녕하세요. <머니S> 김정훈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13.05상승 34.2611:52 09/28
  • 코스닥 : 832.62상승 24.3411:52 09/28
  • 원달러 : 1174.10상승 1.811:52 09/28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1:52 09/28
  • 금 : 41.98상승 0.7711:52 09/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