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에서도 '우한 폐렴' 세번째 확진자 발생

 
 
기사공유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 /사진=로이터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우한폐렴) 세번째 확진 환자가 나왔다.

26일(현지시간) NBC뉴스에 따르면 미 캘리포니아 오렌지카운티 보건당국은 중국 후베이성 우한을 방문한 관광객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이날 밝혔다. 이로써 미국 내 확진자는 3명으로 늘었다. 

미국의 첫 확진환자는 지난 21일 우한을 방문한 30대 남성이었다. 두번째 확진환자는 지난해 12월 중국 여행을 갔다가 지난주 돌아온 60대 여성이다. 
 

김경은 silver@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팀 김경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1754.64상승 37.5218:03 03/31
  • 코스닥 : 569.07상승 26.9618:03 03/31
  • 원달러 : 1217.40하락 718:03 03/31
  • 두바이유 : 22.76하락 2.1718:03 03/31
  • 금 : 23.24하락 1.818:03 03/31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