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부진, 5년3개월 만에 이혼 확정… 재산분할 얼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 /사진=뉴스1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과 임우재 전 삼성전기 고문이 5년3개월 간의 소송 끝에 이혼한다.

27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은 이 사장이 임 전 고문을 상대로 제기한 이혼 소송 상고심에 대해 원고 일부 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대법원은 자녀에 대한 친권 및 양육권이 이 사장에 있다고 판단했다. 재산분할의 경우 이 사장이 임 전 고문에게 141억1300만원을 지급해야 한다는 2심 판결을 유지했다.

한편 이 사장과 임 전 고문의 이혼 소송은 이 사장이 2015년 2월 수원지법 성남지원에 제기하면서 시작됐다. 1심은 2017년 두 사람의 이혼을 결정하고 자녀의 친권자 및 양육자로 이 사장을 지정했다.

 

이지완 lee8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산업2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0.27상승 31.4811:24 09/28
  • 코스닥 : 831.76상승 23.4811:24 09/28
  • 원달러 : 1173.40상승 1.111:24 09/28
  • 두바이유 : 42.41하락 0.0511:24 09/28
  • 금 : 41.98상승 0.7711:24 09/2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