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지혜 남편 누구… '간암투병' 시아버지에 이식까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우 한지혜가 시아버지의 간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사진=한지혜 인스타그램

배우 한지혜가 시아버지의 간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지난 27일 방송된 MBN ‘자연스럽게’에서는 한지혜가 전인화, 소유진과 함께 한 호프집에서 진솔한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지혜는 결혼에 대해 이야기를 하던 중 시아버지의 간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한지혜는 “결혼을 한 뒤 첫 작품인 2018년 방영된 KBS2 드라마 ‘같이 살래요’에 출연할 당시 집안에 큰일이 있었다”고 운을 뗐다.

그는 “당시 시아버지가 간암으로 편찮으셨다. 남편이 간 이식까지 했던 상황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드라마 촬영이 끝나면 병원에 가서 남편을 간호하며 밤을 새는 생활의 연속이었다”라고 덧붙였다.

당시 한지혜는 무척 힘든 상황이었지만, 절친한 선배 전인화에게 조차 나중에 그 일을 알렸다고 밝혔다.

이에 전인화는 “한지혜가 그런 이야기를 전혀 하지 않았고, 마지막까지 일정을 잘 소화했다. 드라마 촬영이 끝나고 그 소식을 들었는데 너무 놀랐다”고 말했다. 소유진은 “정말 힘들었겠다”며 한지혜를 토닥였다.

이어 한지혜는 “다행히 시아버지께서 너무 건강해지셨다. 1개월은 중환자실에 계실 것 같다고 했는데, 수술한 후에 일주일도 안 돼 건강하게 걸어 나오셨다”며 시아버지의 건강 상태를 알렸다.

한편 한지혜는 지난 2010년 9월 미국 하와이의 한 호텔에서 6세 연상의 검사 남편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김유림 cocory0989@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8%
  • 82%
  • 코스피 : 2330.84하락 13.0718:01 10/27
  • 코스닥 : 783.73상승 5.7118:01 10/27
  • 원달러 : 1125.50하락 2.218:01 10/27
  • 두바이유 : 40.81하락 1.2618:01 10/27
  • 금 : 39.84하락 1.8318:01 10/2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