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 ‘신종코로나’ 주시 속 반등… 다우 0.66%↑

 
 
기사공유
뉴욕증권거래소. /사진=머니S DB

뉴욕 주요증시는 28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우한 폐렴) 확산 상황을 주시하며 반등했다.

뉴욕주식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87.05포인트(0.66%) 상승한 2만8722.85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2.61포인트(1.01%) 오른 3276.24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130.37포인트(1.43%) 상승한 9269.68에 장이 종료됐다.

한편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에 따르면 28일 오후 9시 기준 중국에서 ‘신종코로나’ 확진자는 4629명, 사망자는 106명이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11.86상승 31.8918:01 08/05
  • 코스닥 : 847.28상승 11.9318:01 08/05
  • 원달러 : 1188.80하락 5.318:01 08/05
  • 두바이유 : 44.43상승 0.2818:01 08/05
  • 금 : 42.97상승 0.4918:01 08/05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