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티케이케미칼, 이낙연 ‘적격’ 판정 소식에 급등

 
 
기사공유
더불어민주당 공직선거후보자검증위원회가 이낙연 전 국무총리에 대해 ‘적격’ 판정을 내렸다는 소식에 관련주로 묶인 티케이케미칼이 급등세를 나타내고 있다.

29일 오전 10시2분 현재 티케이케미칼은 전 거래일 대비 390원(15.76%) 오른 2865원에 거래되고 있다. 티케이케미칼은 계열사 SM그룹 삼환기업의 이계연 대표이사가 이 전 총리의 친동생이라는 이유로 이낙연 테마주로 분류된다.

한편 민주당 검증위는 지난 28일 서울 종로 출마가 공식화된 이낙연 전 국무총리에 대해서는 ‘적격’ 판정을 내렸다. 검증위 간사위원 진성준 전 의원은 “이 전 총리는 1~4차 공모 신청자는 아니지만 당의 권고로 종로 출마가 확정됐기 때문에 예외적으로 심사 대상에 포함했다”고 설명했다.
 

홍승우 hongkey86@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S 증권팀 홍승우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51.67상승 9.0618:03 08/07
  • 코스닥 : 857.63상승 3.5118:03 08/07
  • 원달러 : 1184.70상승 1.218:03 08/07
  • 두바이유 : 44.40하락 0.6918:03 08/07
  • 금 : 43.88상승 0.1718:03 08/07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